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신상발언>김영발시의원(한)  
도시신문(http://sungnammail.co.kr)   
김종관 | 2019.12.22 19:41 |



<신상발언>김영발시의원(한)

존경하는 성남시민 여러분!
그리고 항상 우리 시의 발전을 위해 애쓰시는 시장님과 공직자 여러분!
성남시의원 김영발입니다.

 

오늘 본 의원은 성남시 체육회 소속의 전·현직 직원들이 지원을 받는 체육회 소속 각 종목 단체장들에게 자칫 협박처럼 느껴질 수도 있는 메시지를 보낸 정황 등에 대해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본의원도 앞서 언급했던 체육회 및 공직자분들의 마음과 같이 은수미 시장님을 존경합니다.

 

하지만, 지금 시기가 어떻습니까?
무죄로 끝날 것만 같던 2심..
재판부에서 어떤 이야기가 나왔습니까?
“100만 시민을 대표하는 시장으로서 윤리의식”이 궁금하다 하지 않았습니까?
 
조국 전 장관 사태 이후 “조작” “은폐” 등과 같은 단어에 모든 국민들이 더욱 민감한 시기인데 지금 성남시에서 보조금 단체 등에 시장 측근이라는 사람들이 카톡이나 직접 찾아가서 협박 아닌 협박으로 은밀하게 행해지고 탄원서를 종용하고 있는 소문이 정상적입니까?

 

발각되면 자발적이라고 하는 것이 맞나요? 그렇다면 의무적으로 최소 10명 이상 받으라는 소문은 무엇입니까?

이런 괴상한 소문에 의한 조작된(반강제적) 탄원서가 100만 시민대표인 우리 시장님을 얼마나 더 곤란하게 만드실 생각입니까?
 

다음은 성남시 체육회 소속의 한 직원이 각 종목 단체장들에게 발송했다고 알려진 SNS 메시지입니다.

「안녕하십니까? 성남시 체육회에서 은수미 시장님의 정치자금법 위반 관련하여 탄원서를 제출하려 합니다. 각 종목 단체 클럽회원분들께 전달 부탁드리며 탄원서를 받으신 종목단체는 2019년 12월 11일 수요일까지 성남시체육회 종목지원팀으로 제출해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상기 메시지 내용 확인 후 본 의원을 진정 분노케 했던 소문은 성남시 체육회가 이미 퇴직한 A라는 분의 지시로 실행하였으며, 이 A라는 사람은 내년 처음 시행되는 민간 체육회장 선거를 은수미 시장을 등에 업고 당선되기 위해 이 같은 행동을 했다는 풍문도 있습니다.

 

성남시 담당 부서와 체육회 사무국장에게 묻고 싶습니다.
체육회가 언제부터 탄원서 양식까지 카톡으로 첨부 배포하고, 수거까지 했습니까? 무엇이 진실인지 파악하여 조치하세요.

또한 은수미 시장님 최측근이라는 B라는 분은 시장쪽에 증인까지 하셨다고 하는데 성남시 보조금 단체를 찾아가서 강요하듯이 탄원서 양식을 전달하고 시장을 팔았다는 소문과 이분은 공직자에게 막말과 인사에도 관여하고 시의회와 계약부서 등에 방문 및 이권개입을 한다는 소문이 사실이 아니기를 바랍니다. 그리고 특정 지역구에 당직자는 맞춤형 탄원서를 배포하고, 이것을 내년 선거에도 활용하려고 한다는 소문까지 난무합니다.


더 이상 은수미 시장님 괴롭히지 마시고 숨어서 받지 마시고, 공개적으로 탄원서를 받으시길 바랍니다.

아니면 은수미 시장님!

탄원서 지시하셨나요?

위와 같은 소문이 시장 지시가 아니라면 중대한 문제로 누가 지시하고 사주하여 시작했는지 수사 의뢰나 검찰에 고발하여 명백하게 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끝으로 은수미 시장님!
때로는 무거운 지식보다 가벼운 상식이 문제 해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는 이야기를 드리며, 시민이 시장이라는 구호가 자랑스럽게 시정을 해주시길 바랍니다.

사랑하는 성남시민과 지역주민 여러분 2020년에는 보다 더 열심히 하는 모습으로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Copyrights © 2012 sungnammai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