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성남시,'드론 열화상 카메라'로 코로나19 차단한다

김종관 | 2020.02.27 09:42 | 조회 222 | 공감 0 | 비공감 0



성남시,'드론 열화상 카메라'로 코로나19 차단한다

성남종합버스터미널에 설치, 하차 승객 발열 상태 체크

 

성남시는 ‘코로나19’ 지역 사회 내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한 총력 대응의 일환으로 지난 25일부터 성남종합버스터미널(분당구 야탑동 소재)에 드론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 운영에 들어갔다고 26일 밝혔다.

 

‘코로나19’ 지역 사회 감염이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불안해 하는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지난 25일을 시작으로 사태 종식 시 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저녁 9시까지 터미널 하차 승객 이동 동선을 단일화 해 ‘드론 열화상 카메라’ 1대를 설치, 하차 승객들을 대상으로 실시간 발열 상태를 체크할 계획이다.

 

또한 터미널 하차장에 점검소를 설치, 비상근무조를 편성해 시 직원이 직접 체크하고 37.5도 이상인 발열자가 확인되면 즉시 관할 보건소 선별진료소 안내 등 필요한 조치도 취할 예정이다.

 

이번 열 센서를 장착한 드론 열화상 카메라는 일반 열화상 카메라 구입이 어려워 시에서 대체 활용한 자원으로 기존 일반적인 열화상 카메라보다 성능이 뛰어나 더 먼 거리에서도 열을 효율적으로 측정해 낼 수 있어 보다 정확하게 발열자를 체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시는 이 외에도 ▲공공도서관 전면 휴관(온라인 전자책 대출서비스는 확대 운영) ▲시청사 방역 강화(모든 출입자 발열체크 및 출입증 발급) ▲관내 어린이집 휴원 명령(2.24~29까지, 단 긴급보육은 가능) ▲긴급지원(생활지원비, 구호물품)추진 등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공감 비공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uu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