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최미경시의원 ‘성남시 청소행정의 패러다임의 전환’ 요구

김종관 | 2019.04.24 10:38 | 조회 469 | 공감 0 | 비공감 0



최미경시의원  ‘성남시 청소행정의 패러다임의 전환’ 요구
‘환경미화원 안전’ 최우선, 야간근무에서 주간근무로

 

성남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최미경의원은 지난 제241회 제2차정례회 제2차본회의 5분 발언을 통해 환경미화원 노동환경 처우개선 대책을 제시했었다. 최 의원은 성남시 환경미화원 노동환경 처우개선 구조적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환경미화원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는 인식과 청소행정 패러다임의 전환 필요, ▲고용안정을 위한 위탁 환경미화원 적정임금과 복리후생비 지급 필요, ▲안전한 작업환경을 위해 안전보호구 지급의 제도개선 필요, ▲청소행정에 대한 지차체의 관심과 대책실현을 위한 예산확대, 상시 소통기구 필요하다.”라고 강력한 대책마련을 요구했었다.

 

또한, 경제환경위원회 시정 주요업무계획 청취와 행정사무처리상황 청취를 통해 야간근무를 주간근무로 근무형태 전환하여 사고율을 43% 감소, 저녁시간대 지역주민 민원해결을 위해 야간기동반을 운영, 설득 작업을 거쳐 민원은 1년에 2~3건 정도밖에 발생하지 않은 경기도 의왕시 사례를 설명했다.

 

더불어, “환경미화원의 안전보다는 민원이 덜 들어온다는 행정 편의주의 때문에 야간근무를 지속해 온 것이 아닌가?” 하는 문제의식으로 환경미화원 노동환경 처우개선의 문제점과 대책을 꾸준히 제시했다.

 

그 결과, 이번 제244회 임시회에서 환경부 환경미화원 작업안전지침에 따른 생활폐기물 수집. 운반작업 야간에서 주간전환 연구용역비 2,000만원이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을 통과하며, ‘환경미화원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성남시 청소행정의 패러다임 전환’인 ‘야간근무에서 주간근무로 시동’을 걸었다.

공감 비공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uu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