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확산방지’ 성남시, 민·관·군 합동 방역 나서

김종관 | 2020.03.03 15:59 | 조회 160 | 공감 0 | 비공감 0



‘코로나19 확산방지’ 성남시, 민·관·군 합동 방역 나서
 3일 모란민속5일장터에 드론 띄워 방역

 

 성남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모두 15개 기관·단체가 참여하는 민·관·군 합동 방역 작업반을 운영한다고 3월 3일 밝혔다.성남시 3개 구 보건소의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방역작업 이외에 민원 요청 지역으로 소독을 확대하기 위해서다.

민·관·군 합동 방역 작업반은 성남시 공무원(6명), 성남시자율방재단(20명), 의용소방대(7명), 새마을회(3명) 등 모두 75명으로 꾸려져 상황 종료 때까지 활동한다.

 

성남지역 노인복지시설 46곳, 요양원 50곳, 어린이집 611곳, 전통시장·골목상권 86곳 등을 중심으로 합동 방역을 한다.

이를 위해 4대의 방역 차량과 92개의 소독 장비(5ℓ·69개, 15ℓ·14개, 20ℓ·9개)를 동원하며, 각 시설물 소독은 차례로 이뤄진다.

 

드론을 활용한 방역작업도 한다. 성남시자율방재단은 이날 오전 10시 중원구 성남동 4931번지 일원 모란민속5일장터 공중에 드론을 2번 띄워 방역을 했다.드론은 18ℓ 분량의 소독 약제를 싣고 공중 비행하며 이 일대를 소독했다.이날 공중에서 분사한 소독제 분량은 모두 36ℓ다.

 

시는 성남시자율방재단과 협의를 통해 드론 활용 방역지역을 점차 공원·학교·광장 등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자가 방역을 원하는 주민들에게는 소독 장비를 대여한다.시는 50곳 동 행정복지센터에 분무기 형태의 5ℓ짜리 소독 장비 250개(동별 5개)를 비치했다. 한 명당 최장 4시간 빌려준다.

 

수정·중원지역 동 행정복지센터는 2월 28일부터 대여 중이고, 분당지역 동 행정복지센터는 오는 3월 5일부터 빌려 쓸 수 있다. 현재 전국적으로 방역 약품이 품귀현상을 빚어 대여는 다소 제한적일 수 있다.

공감 비공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uu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