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김밥에서 식중독 균 검출  
도시신문(http://sungnammail.co.kr)   
| 2006.06.30 13:57 |

성남시 중원구는 지난 7~21일 지역내 김밥전문점 30곳에서 김밥을 수거해 도 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한 결과 중동지역 업소 2곳의 김밥에서 식중독을 유발하는 황색포도상구균이 검출됐다고 29일 밝혔다.
구는 이에 따라 이들 업소에 대해 한달간 영업정지 처분을 내릴 방침이다.

관계자에 의하면 김밥은 섭씨 20도이상 기온에서 2~3시간 보관하면 황색포도구상균이 증가해 식중독에 걸릴 위험이 높다는 연구 보고가 있어 각별한 관리가 필요하다며 여름철을 맞아 김밥판매업소에 대한 점검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이와는 별도로 중원구는 지난 3월부터 어린이집과 학교 기업체등의 집단급식소 261곳을 대상으로 위생점검을 실시해 34%인 90곳을 각종 위생관리 부실로 적발했다.

구는 식품보관창고 불결 보존식 미보관 위생모 미착용등이 적발된 8곳은 과태료를 부과 했으며 식품취급기준위반 청소미흡 등 사안이 가벼운 82곳(학교 2곳포함) 대해서는 현장에서 시정 조치했다.

이 가운데 중원구청 구내식당도 식자재 보관이 불결해 시정명령을 받았다.

구는 적발된 급식업소에 대해 2차지도 점검과 조리 종사자 위생교육을 실시하는 한편 초 중학교 19곳에 대해서는 학교 급식 모니터링을 실시하기로 했다.

Copyrights © 2012 sungnammai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