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이재명 시장, 새로 개장한 재래시장 방문 상인들 격려  
24일 하대원 공설시장 개장식, 모란시장 연이어 방문
도시신문(http://sungnammail.co.kr)   
김종관 | 2018.02.26 08:04 |



이재명 시장, 새로 개장한 재래시장 방문해 상인들 격려
24일 하대원 공설시장 개장식, 모란시장 연이어 방문


 이재명 성남시장은 24일 오후 공설시장으로 재탄생한 하대원시장과 새 장터로 이전한 모란시장을 차례로 방문해 상인들을 격려했다. 이 시장은 먼저 하대원시장 개장식에 방문했다. 개장식에는 이재명 성남시장을 비롯, 성남시의회 김유석 의장, 전병칠 하대원시장 상인회장 등 주민 300명이 참석했다.

 

이 시장은 이 자리에서 “지역경제는 전통시장의 역할이 중요하다. 그런데 대형유통점들 때문에 전통시장, 골목상권이 무너지고 있다”면서 “성남시는 복지시책을 지역화폐인 성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하면서 골목상권과 전통시장이 조금씩 살아나고 있는 것 같아 다행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공설시장은 시민들의 세금이 투자된 것인 만큼 시민 모두의 것이라 생각하고 책임감을 가져달라”며 “전국의 시장들을 선도하고 성남 지역경제 심장이 되겠다는 마음으로 하대원시장을 가꾸어 주시기 바란다”고 상인들에게 당부했다.

하대원시장 개장식에 이어 모란시장을 찾은 이 시장은 새 장터로 옮기면서 불편한 점은 없는지 세심하게 살피며 상인들의 의견을 수렴했다.

 

한편, 하대원시장은 26년이 지나 노후한 단층 가설 건축물 7개 동을 철거하고 건축면적 1천992㎡(연면적 3천030㎡), 지상 2층 규모의 시장 건물 2개동을 새로 건립했다. 지난해 12월 공사를 마치고 이날 개장식을 열었다. 

성남동 여수공공주택지구 내 공영주차장으로 자리를 옮긴 모란시장은 2만2천575㎡ 규모로 기존보다 두 배 가까이 넓어졌다. 이전 개장 첫날인 이날 많은 인파가 몰려 성황을 이뤘다.

Copyrights © 2012 sungnammail.co.kr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